요즘 들어 춘곤증이 ㅠㅠ 알탱이 침흘리는 것만큼 졸리당!!




 

 



2009년 3월 5일...

겨울내내 차가운 바람을 피해 코~ 자던 동물들이 깨어난다는 경칩입니다.

끝날 것 같지 않은 기나긴 겨울도 이제는 물러갈 때가 됐나 봅니다.

파릇파릇 새싹이 올라오고, 알록달록 어여쁜 꽃들도 피어나고

새로운 시작이라는 설레임도 가진 봄이지만

딱 하나,

나를 힘들게 하는 춘곤증만은 절대 반갑지가 않지요~

세상에서 가장 무거운 게 사정없이 내려오는 눈꺼풀이라지만

핑계만 대고 있을 수는 없겠죠?

틈틈이 스트레칭도 하고 바람도 쐬어가며

봄날의 춘곤증을 이겨내 보아요~

춘곤증에 시달리는 알탱이 스킨 받으러 가기~


댓글(0)

Designed by JB FACTORY